로지텍 무선 키보드 마우스의 수신기 유니파잉(Unifying) 리시버 분실시 해결 방법

로지텍 무선 키보드 마우스의 수신기 분실 시 해결 방법

로지텍의 무선 키보드 혹은 무선 마우스 혹은 무선 키보드 마우스 세트에서 리시버를 분실하였을 때, 이 때 참 난감하죠. 무선 수신기인 리시버를 분실하면 키보드고 마우스고 사용을 못하게 되니까요. 리시버 분실과 함께 먹통이 되죠. 로지텍 무선 장치의 리시버를 분실하였을 때의 해결 방법에 대해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리시버를 분실하여 사용하지 못하게 된 장치를 되살리는 것으로 말입니다. 가장 저렴한 비용으로 말이죠.


저는 컴맹입니다. 제가 컴맹이 된 이유를 잘 아는 사람이 어느 날 도움을 요청하더군요. 사실 도움 요청은 아니었고요. 컴맹이 된 이유를 잘 알고 있는 사람이었기에 도움을 요청하진 않았습니다. 문제가 생긴 컴퓨터 악세사리를 그냥 아무 조건 없이 제게 줬습니다. 쓸 수 있는 거면 가지라고 말이죠. 얼씨구나 하고 받았습니다. 로지텍 mk270 무선 키보드 마우스 세트를 말이죠. 로지텍 mk270이라고 했는데, 구성품을 보니 로지텍 mk270이 아닌 것 같더군요. 키보드와 마우가 k270와 m185인 것으로 보아 mk270도 아니고 mk270r도 아닌 것 같은데 말이죠. 중간에 뭔가 다른 이름으로 나온건지.. 여튼 원래 주인이 로지텍 mk270이라고 하니 그냥 그런가 보다 하고 넘어 갑니다. 다만 제가 이 글에 사용한 로지텍 mk270 무선 키보드 마우스 세트의 키보드와 마우스는 k270와 m185입니다. 로지텍 mk270r 세트의 그 마우스와 그 키보드 조합입니다.


쓸 수 있는 것이면 가지라고 말했던 이유를 받고 나서야 알게 되었습니다. 무선 키보드 마우스 세트의 통합 리시버가 없더라는.. 분실했답니다. 로지텍 유니파잉 리시버만 구매하여 해결하려 하였습니다. 하지만 로지텍 유니파잉 리시버의 가격이 겁나게 비싸더군요. 네이버 쇼핑에서 검색해 보았더니 가장 저렴하게 판매하는 곳이 13,000원대 초반이더라는. 게다가 해외 배송이라 추가로 배송비가 9천~2만까지 붙고 말이죠. 가장 저렴하게 파는 곳이 14,500원 + 9,900원 정도이었네요. 이걸 살 돈에 몇 천 원 보태면 로지텍 mk270 무선 키보드 마우스 세트 새로 살 수 있죠.


로지텍 코리아의 고객지원(http://www.logitech.com/ko-kr/contact)을 통해서도 유니파잉 리시버를 구입할 수 있는데, 문제는 여기도 싸지 않습니다. 검색을 통해 알아 보았더니 로지텍 코리아에서 나노 리시버는 3,000원에 유니파잉 리시버는 12,000원에 판매한다네요. 배송비는 별도이고 말이죠. 리시버라고 하니 참 그렇네요. 수신 장치이니 수신기로 통일~




우리에겐 해외 직구 할 능력이 있습니다. 알리익스프레스이고 아마존이고 해외 사이트에서 직접 구입하여 해외 배송 받으면 되죠. 그래서 아마존에서 로지텍 유니파잉 수신기를 찾아 보았습니다. 살 것도 아니고 추천하는 상품도 아니니 링크는 생략하기로 하고~ 저렴하게 판매하는 곳이 11달러이더군. 이럼 로지텍 코리아에서 구입하는 것이 낫죠. 가격도 그렇고 배송 기간도 그렇고요. 다른 방법이 없을까 하고 고민하려는 순간~ 유니파잉 수신가만 있으면 해결 되잖아! 예전에 어디선가 받은 로지텍 마우스가 떠올랐습니다.







여기서 잠깐! 영어로 써야 유식해 보이려나요? Logitech Unifying은 2.4GHz 무선 기술인데, 최대 6개의 장치를 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Unifying Receiver 하나에 Unifying 키보드, Unifying 마우스 등을 6개까지 페어링 시켜 사용할 수 있습니다. Unifying software를 이용하여 장치를 추가/제거 할 수 있습니다. 감 오시죠?


걍 한글로 쓰는 것으로~ 로지텍의 키보드와 마우스는 나노 수신기를 사용하는 것이 있고, 유니파잉 수신기를 사용하는 것이 있습니다. 블루투스 방식도 있으나 수신기를 사용하지 않으니 예외로 놓고요. 무선 키보드/마우스에 사용되는 무선 수신기는 수신기, 리시버, 동글 등으로 불리는데 모두 같은 의미로 사용됩니다. 같은 의미이긴 하나 로지텍 유니파잉 수신기는 타사의 수신기와 조금 다릅니다. 위에서 설명했듯 로지텍의 유니파잉 수신기는 한 개의 수신기에 최대 6개의 장치까지 페어링(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경우 키보드/마우스 세트는 수신기를 분실하면 키보드/마우스 사용이 불가능하지만, 로지텍 유니파잉 장치는 재활용이 가능합니다. 유니파잉 수신기 1개에 최대 6개의 장치까지 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기에 수신기를 분실한 키보드/마우스 세트도 다른 유니파잉 수신기에 연결 시켜 사용할 수 있습니다.




까마득히 잊고 있었던 바로 그 유니텍 유니파잉 수신기를 사용하는 마우스 m325. 검색해보니 요즘은 배송비 포함하여 약 2만원 정도면 구입할 수 있더군요. 중고는 1만원 미만으로 충분히 구입할 수 있고, 중고딩나라에 매물로 올라온 것을 보니 미개봉 13,000원까지 있더군요.


m325 수신기가 유니파잉 수신기인데, 이것만 해도 새 것 기준으로 배송비 포함 15,000원입니다. 수신기 새거 사서 뭐하나요. 중고딩 나라 보니 중고 m325 마우스 8천원이면 충분히 살 수 있습니다. 미개봉 새 마우스도 15,000원이면 충분히 살 수 있고 말이죠. 이걸 사서 마우스는 버리고 유니파잉 수신기만 챙기면 되는 거죠. 그래도 쇼핑몰에서 유니파잉 수신기만 사는 것 보다 싸게 듭니다. 로지텍 m325 마우스를 배송비까지 해서 15,000원 미만에 구입할 자신이 없다면 로지텍에서 구입하면 되고, 더 싸게 살 자신이 있다면 중고를 사든 새것을 사든 하나 사서 유니파잉 수신기만 챙기면 됩니다. 꼭 m325 마우스가 아니더라도 됩니다. 유니파잉 수신기만 챙기면 되니까 말이죠.




제가 가지고 있던 좌측의 m325 마우스에 스냅드래곤이라고 박혀 있는 것을 보니 스냅드래곤 관련 행사에 참여하고 선물로 받은 것 같네요. 여튼 겉으로 보기엔 유니파잉 수신기를 사용하는 마우스와 일반 무선 수신기를 사용하는 마우스는 별다른 차이가 없습니다.




제품 박스에 표기된 것을 확인하거나 아니면 뒤집어 놓고 보면 그 차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주황색 마크가 찍혀 있는 것이 유니파잉 마크입니다. 저 마크가 있는 것들은 유니파잉 수신기에 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것이 유니파잉 수신기입니다. 수신기를 보면 확실해지죠. 로지텍 무선 마우스/키보드의 수신기에 주황색 마크가 없다면 나노 수신기 혹은 일반 수신기를 사용하는 장치로 보시면 됩니다. 유니파잉 수신기는 전용 소프트웨어를 통해 유니파잉 마우스/키보드와 연결 시킬 수 있습니다.




유니파잉 소프트웨어는 로지텍 사이트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습니다. 로지텍 http://www.logitech.com/ko-kr 사이트에서 상단 우측에 있는 고객지원 -> 지원 + 다운로드를 클릭합니다.




지원 검색에 logitech unifying software를 입력한 후 검색 버튼을 클릭하면 검색 결과가 나타납니다. unifying software 우측에 있는 자세히 버튼을 클릭합니다.




유니파잉 소프트웨어 http://support.logitech.com/ko_kr/software/unifying 페이지가 열리면 좌측 Choose Platform and OS에서 운영체제 종류와 운영체제 버전을 선택한 후 화면 우측 상단에 있는 주황색 다운로드 버튼을 클릭합니다. 다운로드 버튼을 클릭하면 약 4MB 크기의 unifying250.exe 유니파잉 소프트웨어 설치 파일이 다운로드 됩니다.




다운로드 받은 unifying250.exe를 더블클릭하여 설치합니다. 약관 동의 후 설치 버튼 클릭하면 1문 미만으로 설치 완료 됩니다.




설치 시작과 동시에 설치 완료~ 마침 버튼 클릭하여 설치를 완료한 후 설치된 Logitech Unifying 소프트웨어를 실행 시킵니다.




Logitech Unifying 소프트웨어 실행 화면입니다. 다음 버튼을 클릭합니다. 좌측 하단에 있는 고급(A) 버튼을 클릭하여 장치 연결을 해도 되는데, 마법사를 통한 연결이 더 쉬우니 다음 버튼을 클릭하여 다음 단계로 넘어 갑니다.




위와 같은 화면이 나오면 컴퓨터에 연결할 장치를 다시 시작한 후 다음 버튼을 클릭합니다. 유니파잉 수신기에 연결할 키보드/마우스를 껏다 켠 후 다음 버튼을 클릭하면 됩니다.




마우스 xxxxxx를 감지했습니다. 화면이 나오면 마우스를 이리저리 움직여줍니다. 이 때 커서가 잘 움직이는지 확인한 후 잘 되면 예(Y)를 선택한 후 다음 버튼을 클릭하면 됩니다. '감지했습니다'로 나왔다면 십중팔구 마우스 커서가 잘 움직일 겁니다. 마우스 커서가 움직이지 않는다면 마우스 고장을 의심해 보시길.. 감지 못한다면 새 건전지를 넣어보시고, 새 건전지를 넣었는데도 마우스 자체를 감지하지 못한다면 마우스 고장이거나 아니면 해당 장치가 유니파잉 기술을 지원하지 장치인지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축하합니다 화면이 나오면 마우스 연결이 마무리 된 것이니 잘 사용하면 됩니다. 이 때 다른 연결 장치가 있다면 다른 장치 페어링 버튼을 클릭한 후 위의 연결 과정을 반복하면 됩니다. 마침을 클릭하면 Logitech Unifying 소프트웨어는 종료 됩니다.




키보드의 경우는 위와 같은 방식으로 연결 테스트를 진행 합니다. 감지된 키보드의 키를 눌러 해당 키보드가 맞는지 혹은 입력이 잘 되는지 확인한 후 마무리 하시면 되겠습니다.




유니파잉 수신기에 연결된 장치의 관리는 처음 시작 화면 좌측 하단에 있는 고급(A) 버튼을 클릭하여 할 수 있습니다.




연결된 장치 리스트에서 장치의 연결 해제 및 새 장치 연결 등을 할 수 있습니다. 사용하지 않는 장치의 연결을 해제 하거나 중복 등록된 장치를 관리하여 주시면 되겠습니다.




수신기 분실로 생매장 당할 위기에 처했던 키보드 마우스 세트는 이렇게 로지텍 마우스 m325의 유니파잉 수신기에 연결하여 생명을 연장하게 되었습니다. 원 주인 m325 마우스의 유니파잉 수신기에 추가로 키보드와 마우스가 연결되었기에 한 지붕 세 가족이 되었네요. 여기에 추가로 세 가족 더 받을 수 있고 말이죠.


분실한 로지텍 유니파잉 수신기 문제는 쉽게 해결하였지만, 저의 경우는 사용하지 않던 유니파잉 수신기 마우스가 있었기에 돈 한 푼 들이지 않고 날로 해결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더 큰 문제가 기다리고 있었으니... 진짜 문제는 저 로지텍 키보드 마우스 세트를 사용하다간 제 멘탈과 손가락이 생매장 당할 것 같더군요. 그래서 제가 사용하진 못할 것 같고 다른 사람 쓰라고 줘버려야 할 것 같습니다. 구정이 가까웠으니 세척 열심히 하여 상납품으로 위장을 시도 해야 할 것 같네요. 질풍노도의 시기를 롤로 극복할 수 있도록 조카님께 상납하는 것으로. 어머니와 형수님을 위한 꿀 2통, 얼굴을 하얗게 하고 다니는 조카님을 위한 미백 화장품 등도 준비해 두었으니 완벽한 설이 될 것 같습니다. 암요~



로지텍 유니파잉(Unifying) 수신기의 연결 횟수 제한(일부 유니파잉 장치)


주의사항! 유니파잉 장치의 제한 사항 http://support.logitech.com/ko_kr/article/14590을 살펴 보면, 모든 유니파잉 장치가 그런 것은 아니지만 '일부 유니파잉 장치에는 45개의 고유한 연결 제한'이 있다고 합니다. 일부 유니파잉 장치는 45회 이상은 페어링 할 수 없으니 주의 하시기 바랍니다. 일부 유니파잉 장치이고 그리고 45번째 마지막에 연결된 장치에 고정 연결되어 사용은 가능하겠지만, 45회 이후로는 다른 장치에 연결할 수 없으니 이점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어떤 장치인지 목록을 공개해야 할 것 같은데, 아무리 찾아봐도 음네여. 끝~


신고
©몽리, 꿈속으로(mong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유와 직접 링크를 선호합니다.
[저작권 규약, 운영 원칙 및 이용자 준수 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