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폰 무음 카메라 루팅 없이 무음 카메라로

안드로이드폰 무음 카메라 루팅 없이 무음 카메라로

국내에서 출시된 스마트폰들은 카메라 촬영 시 촬영음이 납니다. 국내법 때문에 그런 것인데,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폰 모두 촬영 시 찰칵 등의 촬영음이 나옵니다. 몰래 찍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촬영음 때문에 오히려 오해를 사기도 합니다. 제가 지하철에서 종종 겪고 있습니다. 여름철엔 특히 말이죠.


지하철에서 스마트폰으로 커뮤니티 글을 보다 캡쳐하면 앞에 앉아 있는 여자 사람이 째려 봅니다. 사진으로 찍을 가치가 전혀 없는데도 말입니다. 보통은 째려 보다 스마트폰에 카드 수납 케이스가 씌워진 것을 보고 다시 자기 할 일을 합니다. 덮개 형태의 케이스는 덮개를 뒤로 접어 한 손으로 들게 되면 카메라 렌즈가 가려지기에 아무것도 찍을 수 없게 됩니다. 그나마 카메라로 무얼 찍을 수 없단 것을 파악한 사람들은 다행입니다. 다짜고짜 '왜 찍냐', '찍은 사진 지워라' 따지고 드는 사람들은 참 뭐시기 합니다. 이런 뭐시기 한 사람들은 갤러리 열어 보여줘도 미안하단 소리 한마디 안합니다. 직접 만든 음식 사진들과 스마트폰 화면을 캡쳐한 스크린샷 보다 가치가 떨어 지는 것을 확인하였기에 그랬을까요. 사과 따윈 그냥 씹어 먹습니다.


언젠가 블로거 야크님을 만났습니다.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누다 지하철에서 종종 겪는 일을 말씀드렸더니 좋은 어플을 하나 소개해 주셨습니다. 카메라를 무음으로 만들 수 있는 어플이요. 보통 무음 카메라 어플은 유료이거나 루팅 해야만 카메라를 무음으로 만들 수 있는데, 야크님이 알려준 어플은 무료이면서도 루팅 없이 무음 카메라로 사용할 수 있는 어플이었습니다.


무음 카메라로 어플


무음 카메라로 어플은 구글 플레이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simpler.more.silencecamera&hl=ko 에서 설치할 수 있습니다. 무음 카메라로 어플은 특정 어플을 실행할 때 사운드를 사용할 수 없도록 만들어 주는 기능의 어플입니다. 카메라의 촬영음을 무음으로 만들어 주는 것이 아니라, 스마트폰에 설치되어 있는 특정 어플이 사운드를 사용하지 못하게 만들어 주는 기능의 어플입니다.




무음 카메라로 어플의 요구 권한은 위와 같습니다.




무음 카메라로 어플을 실행 시키면, 좌측 캡쳐 이미지와 같은 스마트폰에 설치된 어플 목록이 나타납니다. 우선 상단 우측의 서비스 동작중을 켜짐으로 활성 시켜줍니다.  서비스 동작을 켠 후 어플을 선택하여 켜짐으로 활성 시켜주면 해당 어플 실행 시 사운드를 사용할 수 없게 됩니다. 무음 카메라에서 카메라를 켜짐으로 활성 시키면 카메라 어플 실행시 사운드를 사용할 수 없기에 촬영시에도 무음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습니다. 수동모드 컨트롤러나 무음 상태바 표시 등은 설정에서 변경하여 사용할 있습니다.



무음 카메라


무음 카메라는 위와 같은 방식으로 적용 되는데요. 무음 카메라로에서 특정 어플을 켜짐으로 활성 시키면 위와 같이 실행 시 '무음 카메라로'가 구동 중 입니다. 셔터음이 발행하지 않습니다.라는 안내 문구가 잠시 나타났다 사라집니다.


무음 카메라로 어플이 특정 어플 구동시 사운드 자체를 사용하지 못하게 만들어 주는 것은 정말 참 좋습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문제는 안드로이드폰이 화면 캡쳐 할 때 카메라 촬영 할 때와 마찬가지로 촬영음이 나온다는 것입니다. 캡쳐할 때도 찰칵 소리가 나는데, 이걸 어떻게 멈춰야 하는지는 모르겠네요. 무음 카메라로 어플 목록에는 캡쳐 관련된 어플이 보이지 않거든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이 진동이나 무음으로 되어 있으면 캡쳐할 때 소리가 안나긴 하지만 너무 불편하더라고요. 에혀~


신고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플러스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카페

카카오톡
메신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