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https 적용 사전 공지, 고맙지만 한편으로 너무 걱정된다

티스토리 SSL 적용, 고맙지만 한편으로 너무 걱정된다

티스토리가 드디어 SSL을 적용 시켜준답니다. 어제날짜로 사전 공지 띄웠습니다. SSL이 뭐냐면, SSL(Secure Socket Layer) 전송 계층 보안인데요. 서버와 브라우저 간에 암호화된 링크를 설정하기 위한 표준 보안 기술입니다. SSL을 사용하면 전송되는 데이터를 비공개로 유지할 수 있습니다.


8월 말에 SSL이 적용되면 http로 시작하는 주소를 https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인데요. 1차 주소이든 2차주소이든 도메인 주소 앞이 이제 https로 시작 됩니다.


티스토리 SSL 미적용 시 크롬 브라우저에서 주의요함 경고


요렇게 말이지요.


티스토리의 SSL 적용


티스토리의 SSL 적용은 이미 오래전부터 시작 되었습니다. 티스토리 관리자 페이지나 스킨의 파일 업로드, 글에 첨부한 이미지 등에는 이미 https가 적용 되어 있습니다. 자세한 날짜는 모르겠지만 스킨하고 업로드 이미지는 2017년 2월 ~ 12월 사이에 적용하지 않았을까 판단하고 있습니다.


SSL 미적용 시와 SSL 적용 시 크롬 브라우저 보안 경고


SSL를 적용해주면 무조건 좋습니다. 보안도 좋지만 블로그 입장에서는 당장 크롬 브라우저에서 경고 문구가 뜨지 않으니까요. 제가 알기론 구글이 10월경부터는 경고 문구를 붉은색으로 변경할 예정이었습니다. 방문자들이 화들짝 놀라게 말이죠.


문제는 티스토리가 SSL 적용이후 http로 접속한 경우 https로 리디렉션 여부입니다. 아마도 해주겠죠. 이걸 안해주면 이번엔 진짜로 티스토리 대란이 터질 것이니까요.


지난 7월 10일 경 네이버가 검색 결과 영역을 뒤집어 놓아 많은 티스토리 블로그들이 방문자가 쭈욱 빠져 버린 일이 있었습니다. 네이버 유입이 빠지며 많게는 70%이상까지 방문자가 하락하는 네이버 유입 대란이 터졌었는데요. 그런데 이건 https 리디렉션에 비하면 새발에 피도 못될 겁니다.


만약 http 접속 시 https로 리디렉션 해주지 않게되면 하루 아침에 방문자가 0이 될 수 있습니다. 검색 결과에 반영되어 있던 모든 게시물들은 http로 시작하는 주소로 되어 있기에 죄다 데드링크가 되어 버립니다. 여기서 끝나는 것이 아닙니다. 모든 링크가 데드링크가 되면 검색 SEO에서 큰 손해를 볼 수 밖에 없습니다.


내부 링크 및 리소스 파일을 https로 수정해야 함


다른 문제는 본문에 삽입해 놓은 내부 링크, CSS 링크 등의 문제입니다. 내부 링크 문제는 위의 리디렉션에 큰 영향을 받습니다. 일단 리디렉션 해주면 큰 문제는 없으니까요. 하지만 https 주소로 리디렉션 안해주면 본문에 삽입해 놓은 모든 내부 링크는 한 순간에 모두 데드링크가 되어 버립니다.


만약 본분에 삽입해 놓은 http 주소의 CSS 파일, 소스 파일 등의 리소스 파일이 있다면 모두 https로 변경해줘야 합니다. 스킨이나 게시물에 직접 넣어 놓은 URL은 모조리 수작업으로 https로 변경해 줘야 합니다. 변경 안해주면 주의요함 등의 경고가 뜰 것이네요. 저는 모든 게시물을 열어 본문에 추가해 놓은 소스들을 https로 변경해 주어야 합니다. https로 리디렉션 해준다고 하여도 다말입니다. SSL 적용이 끝나야만 https 변경 작업을 시작할 수 있기에 한 숨만 나오네요. 에혀~


https 적용도 너무 고맙고, 사전 공지해준 것도 고마운데요. 저는 8월 말 이후가 너무 걱정입니다. 3,000개 이상의 글을 하나 하나 열어 http 주소로 된 것들을 https 주소로 모두 수정해 주어야 하니 말입니다. 그래서 티스토리의 SSL 적용 소식은... 고마운데 미운 뭐 그런 입장입니다. 에혀~ 끝~


관련 게시물

티스토리의 위기, 네이버 검색의 변화

네이버 애드포스트 모바일 광고 위치 테스트 진행

네이버 웹마스터도구 웹페이지 수집 기준 변경 공지

네이버 블로그 검색 순위 C-Rank 알고리즘 참고 데이터 및 분류

사이트 혹은 블로그 데드 링크(깨진 링크) 찾는 방법


©꿈속으로(mong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유와 직접 링크를 선호합니다.
[저작권 규약, 운영 원칙 및 이용자 준수 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