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솔직한 후기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솔직한 후기

매운 음식이 땡기는 날이 있습니다. 어느날 뻘건 국물의 뜨겁고 매운 음식이 막 때기는 겁니다. 제가 매운 음식을 좋아하는데요. 몇 달을 못먹고 있던터라 아주그냥 환장하겠더라고요. 음식점에서 '매운맛', '얼큰한맛' 이렇게 붙여 놓여 파는 무늬만 매운 음식 말고요. 냉면, 쭈꾸미, 낚지, 육개장, 해장국 등을 팔지만 아무나 먹을 수 없는, 평소 먹지 않던 사람이 참고 먹으면 다음날 피똥 싸야 하는 그런 집의 음식을 좋아합니다.


얼큰한 국물이 땡기는 건 그렇죠. 네 몸이 알콜을 흡수하라고 보내는 신호인 것이죠. 그런데 어쩝니까. 고기도 문제이지만 술도 먹으면 안되는 신세이니 말입니다. 얼큰한 국물 음식 먹으러 갔다간 뻔히 두꺼비 몇 개 뚜껑 딸 것 같아 꾹 참았습니다.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그냥 꾹 참을 수 있는 수준이 아니었기에 보상? 협상?으로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을 허락해 주었습니다. 이런 혹시 모를 사태에 대비해 장보다가 하나씩 쟁겨 놓았던 것인데요. 3천원 정도이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정말 오래도 쟁겨 놓았네요.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쟁겨 놓았던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을 꺼내 국 그릇에 부은 후 전자렌지에 돌려 주었습니다. 음식을 조금 싱겁게 먹는 편이기에 물을 1컵 가득 넣고 전자렌지에 스윽 돌려 주었습니다. 한 타임으로 안될 것 같아 한 번 반 정도 돌린 후 꺼내서 먹었는데..


 물 한 컵 추가한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응??? 물을 1컵 가득 넣었는데도 짭니다. 겁나게 짭니다. 육개장이 아무리 짠 음식이라고 하지만 소금 국 먹는 느낌이었습니다. 그나저나 육개장에 건더기가 왜 이렇게 적은 걸까요? 육개장은 건더기가 푸짐해야 하는데 말입니다.


물 세 컵에 밥 한 공기 넣은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육개장은 살짝 짭쪼름하게 먹어야 하지만 이건 너무 짜더군요. 요즘 너무 싱겁게 먹어서 그런가 싶어 커피 포트에 물을 끓여 부어 주었습니다. 너무짜서 일단 간을 제 입맛에 맞추고 그리고 짭쪼름함 맛은 조미김에서 얻기로 하고 물을 들이 부어주었습니다. 족히 2컵 정도는 부어주었는데요. 그래도 제 입맛에 짜더군요. 물을 더 붓긴 그렇고 하여 밥을 투입 시키고 먹었습니다. 먹다보니 김의 짭쪼름함은 필요 없더라고요. 설마 위의 사진보고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은 양이 많구나라고 생각하지만 안됩니다. 저거 지금 물 3컵 정도에 밥 한 공기 투입된 상태입니다.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용량 350g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은 350g입니다. 생라면 무게를 생각해보면 대략 감 오시죠. 생라면 2개 정도 부피와 무게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물론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은 물이 80% 정도인 것 같으니 라면 1개 끓인 것 보다 양이 적다고 보시면 될 것 같네요. 이제 보니 350g 짜리 육개장을 1~2인분으로 적어 놓았네요. 냉면 그릇에 담아 파는 육개장은 3~4인분이 아닌데 이상하네요.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 영양 정보


노브랜드 소고기 육개장의 맛은 참 그렇습니다. 육개장 맛이 나긴 납니다. 육개장 사발면에 육개장 반 섞은 것 같은 맛이지만요. 이게 보상이야 벌이야 한탄하며 꾸역 꾸역 먹어주었네요. 제가 이걸 왜 사왔을까요? 라면이나 사다 끓여 먹을 걸 에혀~ 진심 버리고 싶었는데요. 어릴 때 집안 형편이 어려워... 여직까지도 먹는건 함부로 버리지 못하겠더라고요. 끝~


©꿈속으로(mong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유와 직접 링크를 선호합니다.
[저작권 규약, 운영 원칙 및 이용자 준수 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