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워 U 사용 후기 개봉 설치기

몽리 상단 제목

하루동안 컴퓨터를 얼마나 사용들 하시나요? 저는 적게는 4~5시간에서 많게는 15시간도 넘게 사용을 하고 있는데 다른 블로거분들도 거의 다 비슷하지 싶습니다. 업무가 끝나고 집에 돌아가도 컴퓨터앞에 앉아서 블로깅을 시작해야 하니 아무리 못해도 하루에 4~5시간은 기본으로 사용들하실듯 생각되네요.


티파워 U


장시간 컴퓨터 앞에 앉아 있으면 가장 먼저 이상징후가 나타나는곳이 눈이고 그리고 손목, 어깨, 허리, 다리, 머리 안아픈 곳이 없게 되죠~ 비가 오려는것도 아닌데 온몸이 저려오고 심시어 피부가 거칠어지기 시작하고 다크서클이 입술 끝자락까지 쳐져 내려오고... 컴퓨터에서 나오는 전자파에 의해 온몸에 무리가 가는이유때문인데 이런 고민들을 한방에 날려줄 신제품이 나왔다고 하는군요. 전자파를 차단하고 인체에 유해한 스칼라에너지르를 발생시켜주는 제품입니다.

아이후기닷컴, 인터파크 주관의 "세계최초 컴퓨터용 시력보호!!! T★POWER U 체험단" 에 선정되어 유앤아이텍의 티파워 U 를 사용해 볼 기회가 생겼습니다. 티파워(http://www.tpower.kr)에 자세히 설명이 되어 있지만 난생처음 구경하는 제품인지라 상당히 신기하고 재미있기도 하네요.

티파워 U 란?

티파워 U는 바이오광학기술을 응용한 세계 최초 컴퓨터용 시력 보호 제품입니다. 컴퓨터 USB단자에 삽입하여 사용하며, 모니터의 빛을 통해 충혈, 건조함, 눈의 피로감 및 VDT증후군 예방효과가 뛰어난 제품입니다.

스칼라 에너지란?

스칼라 에너지란?
Scalar Energy : 스칼라 에너지는 미세 힐링 에너지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인체의 활력소를 높여주는 최고 수준의 힐링 에너지 입니다

게임 많이 하시는분들은 쉽게 아실만한 단어들이죠 힐링 포션이라고 빨간 물약과 같은 효능이 있다네요. 뽀빠이의 시금치와 같은 효과를 내주려나요~~ 스칼라 에너지를 발생시켜 VDT증후군예방과 안구건조증예방 그리고 컴퓨터시력보호 효과가 있다고 하니 정말 신기한 제품아니겠습니까.

티파워 U 제품 사양

티파워 U 사양


티파워 U 제품 구성

티파워 U 패키지 박스티파워 U 패키지 박스


이게 바로 티파워 U 라는 제품으로 박스 포장상태 입니다.

티파워 U 패키지 구성품


프라스틱 각에 담겨 있는데 내용물만 싹 빼낸 티파워의 내용물들로 티파워 U와 설명서, 제품 보증서 그리고 연결 고리가 들어 있습니다. 티파워 T POWER U 의 모양이 흡사 USB와 똑같이 생겼지만 이게 USB가 아니더군요.

티파워 U 디자인

티파워 U


저도 USB 인줄 알고 이게 왜 USB처럼 접히거나 닫는 뚜껑이 없나 싶었는데 USB가 아니라 완전 다른 장치인것 같더군요. USB에 꼽아도 장치로 인식하지도 않고 단지 LED에 전원만 들어올뿐이네요. USB 포트에 꼽아 사용을 할뿐 절대 USB가 아닙니다. 컴퓨터 전원을 사용하려고 요런 모양으로 제작을 했나봅니다.
앞면과 뒷면은회색과 검정색으로 무난한 모양의 디자인이고 크기도 일반 USB 크기와 비슷합니다.

티파워 U 사용법

티파워 U티파워 U


티파워 U 사용법 아주 간단합니다. 그냥 USB 단자에 꼽아주면 바로 끝이더군요. 아무런 장치 검색도 없고 탐색기를 살펴봐도 아무것도 연결된 상태라고 나오지 않습니다. USB 단자 꼽아주고 LED 점등 확인만 해주면 작동이 되는 상태라고 하네요. 아무런 소리도 없고 진동도 없고 모니터 화면도 아무런 변화가 없습니다.

티파워 U


주의 사항을 보니 USB허브 또는 연장선의 사용은 불가 합니다. BIO 광학 GENERATOR가 내장 되어 있기에 사용에 유의하여야 합니다. 나와 있는데 그럼 USB의 전면 부분의 단자도 사용을 하면 안된다는 것으로 판단되는데 이부분이 약간 좀 아리송 하네요. 전자장치에 전원을 공급하는 용도로 USB 단자를 사용한듯 싶은데 왜 주의 사항이 저런지 이해가 안되네요. 여튼 주의 사항이니 제대로 PC본체에 꼽아 줬습니다.

며칠 써보니 기분때문에 그런건지 효과가 있는것 같기도 하고 없는것 같기도 하고 아직은 좀더 사용을 해봐야지 자세히 알것같네요. 좀더 오래 써보고 자세한 내용을 올려 보도록 하겠습니다.